• 스포츠경마를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 추가
  • 로그인
  • 고객센터
  • 게임머니

게시판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경마 컬럼

경마장소식

초보자 게시판

고객센터

KRA Studbook

KRA 한국마사회

경마장소식

게시판text

  • 글쓴이
  • skrace
  • 추천수
  • 0
  • 작성일
  • 2019-10-10 21:02:44
제목 경마 최강팀 선발전, 이제는 국산마다! 기획1 최당팀 선발전 좌 정호익 우 김영관 조교사.jpg (384.8K)

<최당팀 선발전 좌 정호익 우 김영관 조교사>

 

- 단거리, 중장거리 최강팀 선발 완료, 주인공은 서울의 10조와 17, 부경의 19, 1

- 10월에는 국내산마 최강팀 선발전 개최, 12월 종합 선발전 우승 시 포상금 천만 원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가 진행하는 경마 최강팀 선발전이 절반 넘게 진행되며 순항 중이다. 최강팀 선발전은 특정 경주마가 스타화되는 기존 경마 방식에서 벗어나 마방의 팀워크를 가리는 것으로 단 몇 두의 경주마 성적으로 좌지우지 되지 않는다. 최강팀 선발전으로 지정된 예선과 결선에서 경주마들이 고루 좋은 성적을 내야 1위를 차지할 수 있다.

 

예선 4개 경주를 치른 뒤 1~5위 입상 마방에 승점 부여, 상위 마방끼리 결선 4개 경주를 다시 치러 승점을 새로 부여한다. 현재 단거리와 중장거리 최강팀 선발전을 마친 상태로, 10월에는 국산마 최강팀을 가린다.

 

지난 8월 치러진 단거리 최강팀 선발전은 지난해 서울 최강팀 정호익 조교사의 10조가 다시 한 번 우승하며 녹슬지 않은 실력을 뽐냈다. 10조는 지난해 결선으로 지정된 5개 경주에서 3승 및 전 경주 입상이라는 압도적인 성적을 기록했다. 올해 또한 단거리 최강팀 선발전 결선에서 2번 출전해 우승 1, 준우승 1번으로 1위를 달성했다.

 

서울 중거리 선발전에서는 김점오 조교사의 17조가 우승했다. 예선을 48개 마방 중 15위로 턱걸이로 통과했으나, 결선에서 놀라운 뒷심을 보여주며 2경주 만에 경쟁자 중 가장 높은 승점 97점을 쌓았다.

 

부경의 단거리 선발전 우승은 한국에서 가장 유명한 조교사 김영관의 19조가 차지했다. 19조는 3년 연속 최강팀 우승팀으로, 그야말로 최강 팀워크를 자랑한다. 올해도 단거리 선발전 결선에서 적수가 없음을 재확인 시켰다.

 

반면, 부경 중단거리 선발전에서는 1조가 순위 가장 위에 이름을 올렸다. 1조를 이끄는 백광열 조교사는 올해 조교사 다승순위 2위로 선전하며 좋은 성적을 유지하고 있다. 상승세를 입증하듯 예선과 결선을 모두 1등으로 우승을 거머쥐었다.

 

한국마사회는 조건별 3번의 선발전이 끝난 후, 각 선발전 상위팀 서울의 5개 팀과 부경의 4개 팀을 모아 12월 최강팀 종합 결정전을 펼친다. 최강팀 종합 선발전에는 각 경마장별로 11,000만원, 2500만원, 3300만원의 포상금이 걸려있다. 최강팀 선발전의 승점 현황은 한국마사회 경마정보 사이트(race.kra.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 목록
  •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객센터
  • 사이트맵

스포츠경마

  • 사업자등록번호 : 210-17-20498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10-서울도봉-0312    개인정보책임자 : 김성희

  • 서울특별시 도봉구 삼양로 548 (쌍문동) 2층

  • 스포츠경마 대표이사 : 김경동    대표번호 : 070-8180-9112    팩스 : 02-997-9381  sepa  고객만족센터 : e-메일상담    e-메일 : skrace999@hanmail.net

copyright